정신 재활시설 ‘좋은 이웃’ Re born 행사 개최

온아신문 | 기사입력 2023/07/24 [13:35]

정신 재활시설 ‘좋은 이웃’ Re born 행사 개최

온아신문 | 입력 : 2023/07/24 [13:35]

▲ 행사 테이프 커팅식 (왼쪽부터 홍성표 시의원, 김희영 시의장, 조일교 부시장, 박지애 시설 원장, 강훈식 국회의원)  © 온아신문


아산시 음봉면에 있는 정신 재활시설 ‘좋은 이웃’이 시설 기능보강을 마치고, 지난 21일 새롭게 다시 출발한다는 의미인 ‘Re born’ 행사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는 ‘좋은 이웃’ 시설에서 진행됐으며, 조일교 아산시 부시장, 김희영 아산시의회 의장을 비롯해 관계기관과 입소자 가족 등 100여 명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정신 재활시설 ‘좋은 이웃(원장 박지애)’은 1998년에 신축하여 23년 된 오래된 건물로 기존 시설이 노후화되어 입소자 등의 안전을 위해 기능보강이 절실했다.

 

이에 아산시는 ‘좋은 이웃’에 2022년부터 2023년 6월까지 약 12억 7000만원(국도비 10억 8000만 원, 시비 1억 9000만 원)의 정신건강 증진시설 확충사업비를 지원해 외벽 보수, 소방공사, 장애인편의시설 공사 등을 진행해 기능보강 사업을 완료했다. 

 

장동민 보건소장은 “정신 재활시설은 정신장애자가 시설에 거주하며 생활을 하는 곳이기에 안전한 주거 공간 확보와 쾌적한 환경 조성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라며 “앞으로도 안전하고 쾌적한 시설환경 조성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좋은 이웃’은 재활서비스를 통해 정신장애인의 기능적 능력을 향상해 지역 사회 구성원으로 건강한 삶을 살아갈 수 있도록 지원하는 정신 재활시설로 현재 종사자 11명과 이용 인원 10명, 입소자 22명이 생활하고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보건행정과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