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힘 아산시의원들 “김희영 의장 직 사퇴해야”

“박경귀 시장 예산편성권 포기” 의장 기자회견에 입장문 내고 비판

온아신문 | 기사입력 2023/10/31 [16:53]

국힘 아산시의원들 “김희영 의장 직 사퇴해야”

“박경귀 시장 예산편성권 포기” 의장 기자회견에 입장문 내고 비판

온아신문 | 입력 : 2023/10/31 [16:53]

▲ 국민의힘 로고  © 온아신문


국민의힘 소속 아산시의회의원들이 김희영 의장에게 의장직 사퇴를 요구하고 나섰다.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를 받고 있는 박 시장은 내년도 본예산 편성권한을 포기해야 한다”는 전날 김 의장 기자회견 내용을 문제삼은 것. 

 

국힘 시의원들은 31일 입장문을 통해 “헌법이 보장하는 무죄추정의 원칙은 기본 상식이다. 김 의장의 주장은 민주주의의 전당인 의회의 의원으로서 자질이 있는지 의심하게 만드는 주장이었다”면서 “의장으로서 의원들과 단 한 번의 소통이나 협의도 없이 한 일방적 주장을 도저히 묵과할 수 없다”고 밝혔다. 

 

이어 “김 의장 주장대로라면 내년 6월 말 의장직에서 물러나야 하는 김 의장도 자격이 없으니 내년도 예산 심의·의결권을 내려놓아야 한다”며 “모든 의원도 차기 선거에서 당선이 보장된 게 아니기에 임기 후 아산의 미래에 대한 정책 등에 대해 논하지 말아야 한다는 말이나 다름없는 어처구니 없는 주장과 다름 없다”고 비판했다. 

 

이들은 “시의원은 자신의 정치적 목적을 달성하거나 다수당의 힘을 앞세워 무소불위 하는 자리가 아니다”라며 김 의장의 공식 사과와 의장직 사퇴를 촉구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아산시의회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