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경귀 시장 “2024년 아산시, 국내 최고 경제·산업도시 위상 다질 것”

박 시장, 온양문화원 주관 ‘2024 아산시 신년인사회' 참석

온아신문 | 기사입력 2024/01/04 [06:28]

박경귀 시장 “2024년 아산시, 국내 최고 경제·산업도시 위상 다질 것”

박 시장, 온양문화원 주관 ‘2024 아산시 신년인사회' 참석

온아신문 | 입력 : 2024/01/04 [06:28]

▲ ‘2024 아산시 신년인사회' 참석자들이 함께 기념촬영했다.  © 온아신문


박경귀 아산시장이 지난 1월 3일 아산터미널웨딩홀에서 열린 온양문화원 주관 ‘2024 갑진년(甲辰年) 신년인사회’에 참석했다. 

 

새해맞이 행사로 매년 개최되고 있는 ‘아산시 신년인사회’는 아산시 관계 기관·사회 단체장 및 관계자 등이 한데 모여 아산시 발전 방향을 모색하고, 새해 인사와 덕담을 나누는 자리다. 

 

▲ ‘2024 아산시 신년인사회' 기념 케익 절단식 장면  © 온아신문


박경귀 시장을 비롯해 정종호 온양문화원장, 김희영 아산시의회 의장, 이명수 국회의원, 아산교육장, 아산경찰서장, 아산소방서장 등 300여 명이 참석했다. 

 

▲ 박경귀 시장이 신년 인사를 하고 있다.  © 온아신문


박경귀 시장은 신년 인사에서 “지난 한 해 우리 아산시는 ‘아트밸리 아산’으로 거듭났고, 각 분야에서 일취월장 성장했다”면서 “2024년 아산시는 국내 최고 경제도시, 산업도시로 더 크게 도약하고, 베이밸리 메가시티의 핵심 도시로서의 위상을 공고히 다질 것”이라고 밝혔다. 

 

박 시장은 “추진 중인 사업이 많고, 산적한 과제들도 많아 각 분야의 협력이 무엇보다 중요하다”고 강조하고 “이 자리에 모인 리더들이 각 분야의 염원과 의지를 모아주신다면, 2024년 아산시는 더 높이 도약할 수 있다. 함께 힘을 모아 시민이 행복한 도시, 시민의 자부심이 되는 도시 아산을 만들어 나가자”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문화예술과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