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산시 행복키움추진단협의회, 1월 임시회의 개최

충남도로부터 시민활동가 우수사례 인정받아

온아신문 | 기사입력 2024/01/08 [18:03]

아산시 행복키움추진단협의회, 1월 임시회의 개최

충남도로부터 시민활동가 우수사례 인정받아

온아신문 | 입력 : 2024/01/08 [18:03]

▲ 아산시행복키움추진단협의회가 1월 임시회의를 마친 후 단체 기념촬영했다.  © 온아신문


아산시(시장 박경귀)가 8일 아산시청 중회의실에서 17개 읍면동 행복키움추진단장으로 구성된 '아산시행복키움추진단협의회 1월 임시회의'를 개최했다.

 

이날 회의는 △2023년 행복키움지원 유공 도지사 표창(시장 전수) △2024년도 행복키움지원사업 추진 방안 논의 △행복키움추진단 활동 수당 지원 안내 △위기가구 발굴 신고 시민 포상제도 활성화 및 적극 홍보 당부 등으로 진행됐다. 

 

▲ 회의 장면   © 온아신문


특히 '우리 마을에서는 위기가구가 없기를 바라는 소명감'을 바탕으로 2024년도 행복키움지원사업의 방향에 대해 열띤 논의가 이뤄졌으며, "시민 중심의 자치복지 실현을 위한 기회가 됐다"며 뜨거운 열의와 관심을 이끌었다.

 

▲ 2023년 행복키움지원 유공 도지사 표창(시장 전수)  © 온아신문


송현순 행복키움추진단 협의회장은 "지역의 어려운 분들을 위해 바쁜 와중에도 늘 애써주는 17개 읍면동 단장님을 비롯해 단원들의 노력과 헌신으로 충청남도로부터 인정받아 유공 표창을 받을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행복키움추진단은 ‘살고싶은 복지도시 아산’을 만드는 일에 솔선수범하는 시민활동가로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에 박경귀 아산시장은 "늘 주민들과 가장 가까운 곳에서 그늘 없는 따뜻한 복지아산을 만들기 위해 애써주는 행복키움추진단에 무한 감사를 드린다"며 "시민활동가로서 복지리더 활동을 적극 펼치고 있는 행복키움추진단과 함께 행정에서도 시민이 공감하는 복지정책이 될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아산시 행복키움추진단은 17개 읍면동 571명의 단원이 ‘이웃이 이웃을 돕고 살피는’ 주민이 주인공인 복지도시 아산을 만들기 위해 발 벗고 나서고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사회복지과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