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산시, 한파 대비 한랭질환 예방수칙 홍보

외출 시 내복·장갑·목도리로 체온 유지 당부

온아신문 | 기사입력 2024/01/15 [07:09]

아산시, 한파 대비 한랭질환 예방수칙 홍보

외출 시 내복·장갑·목도리로 체온 유지 당부

온아신문 | 입력 : 2024/01/15 [07:09]

▲ 한랭질환 예방수칙 안내문  © 온아신문


아산시(시장 박경귀)는 한파 대비 한랭질환 예방에 주의를 당부하며 홍보에 나섰다.

 

15일 아산시보건소에 따르면 한랭질환이란 추위가 직접 원인이 되어 인체에 피해를 줄 수 있는 질환으로 저체온증, 동상, 동창 등이 대표적이다.

 

평년보다 온화한 날씨로 추위에 익숙하지 않은 상황에서 갑작스럽게 한파에 노출될 경우, 적절하게 대비하지 않으면 한랭질환이 발생하기 쉽다.

 

한랭질환 예방을 위해서는 한파 특보 등 기상예보를 확인하고 외출 시 내복, 장갑, 목도리 등으로 체온을 유지하는 것이 중요하다.

 

특히, 노인과 어린이는 추위 노출로 인한 열 손실을 방어하거나 보상하기 위한 기능이 일반 성인보다 낮아 한랭질환에 취약하기에 더욱 주의가 필요하다. 추운 날씨에는 가급적 야외활동을 하지 않는 것도 좋은 방안이다.

 

한랭질환 증상 시 응급조치 방법으로는 ▲따뜻한 장소로 이동하기 ▲젖은 옷 모두 제거하기 ▲담요나 옷으로 몸을 따뜻하게 하기 등이 있다.

 

또한 보건소는 관내 응급실 운영 의료기관과 협력하여 ‘한랭질환 응급실 감시체계’를 운영하고 있으며 겨울철 한파로 인한 건강 피해 감시에 앞장서고 있다.

 

장동민 보건소장은 “한랭질환은 심각한 인명피해로 이어질 수 있으나 예방할 수 있으므로 예방법 숙지 및 건강 수칙을 준수해야 한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