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서대, 한국게임학회 ‘게임 AI 분야 논문’ 우수상 3관왕

온아신문 | 기사입력 2024/06/07 [19:17]

호서대, 한국게임학회 ‘게임 AI 분야 논문’ 우수상 3관왕

온아신문 | 입력 : 2024/06/07 [19:17]

▲ 게임소프트웨어학과 연구진이 우수상 수상 후 기념촬영했다.  © 온아신문

 

호서대학교(총장 강일구) 게임소프트웨어학과 연구진들이 발표한 논문이 '2024 한국게임학회 춘계학술발표대회'에서 2편의 우수논문상 및 1편의 우수발표상을 수상하는 영광을 안았다.

 

이번 학술발표대회는 한국게임학회가 주최하고, 문화체육관광부·한국콘텐츠진흥원·게임물관리위원회 등의 후원으로 중앙대에서 진행됐다.

 

또 호서대 게임소프트웨어학과는 게임과 인공지능을 결합한 게임 AI 분야에서 5개의 논문을 발표해 3편의 논문이 수상했다. 

 

우수논문상은 연구의 완성도가 가장 높은 논문에 주는 상으로, 김재범 교수팀의 '디자인 가능한 생성형 인공지능 기반 자율 NPC에 관한 연구(이현승·김재범씨)'와 '3D 캐릭터 제작 과정에서 생성형 AI의 활용 방안에 관한 정리(진서연·김재범씨)' 논문이 각 수상했다.

 

이준 교수팀은 'FSM을 적용한 LLM기반의 게임 NPC와 상호작용(박다빈·문정인· 정지우·조준하·한주형·이한나·이성찬·이준씨)'이란 논문으로 연구의 참신성을 높게 평가받은 우수발표상을 수상했다.

 

게임 AI 분야의 전문가인 김재범 교수는 "호서대 게임소프트웨어학과는 학부생들이나 대학원생들이 협력해 새로운 게임 기술을 만들 수 있는 활발한 연구를 하고 있으며, 국내 게임 AI 분야에서 선도적인 연구 역량이 있음을 보여줬다"며 "앞으로 지속해서 게임업계 등과의 협력을 수행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호서대 게임소프트웨어학과는 지난 1997년 전국 최초로 게임공학과를 개설했으며, 최신 게임 기술의 트렌드를 선도할 수 있는 교육과정을 운영하고 있다.

 

또 구성원들이 자율적으로 원하는 게임 분야의 연구 및 게임 개발을 수행할 수 있는 호서대 학사형 CREW 시스템을 도입해 다양한 성과를 보여주고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