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정   국회/시의회   읍면동   종합
편집 2019.02.20 [16:05]
시정/의정
시정
국회/시의회
읍면동
종합
기사제보
개인보호정책
회사소개
조직도
광고/제휴 안내
기사제보
HOME > 시정/의정 > 시정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아산시립합창단, 미국 합창음악의 거장 Ethan Sperry와 만나다
 
온아신문

▲ Ethan Sperry 교수가 아산시립합창단 연습실에서 합창 워크숍을 진행하고 있다.    © 온아신문

아산시립합창단이 지난 22일 아산시 여성회관 3층 아산시립합창단 연습실에서 미국 합창음악의 거장이자 포틀랜드 주립대학교 교수인 Ethan Sperry 지휘자를 모시고 합창 워크숍을 가졌다.

Ethan Sperry는 미국 최고의 명문 하버드 대학교 철학과를 졸업하고, 미국 USC(University of Southern California) 합창 지휘과 석사 및 박사 학위를 취득했다.

현재 포틀랜드 주립대학교 교수로 재직하며 포틀랜드 주립대학교 합창단(Chamber Choir 와 Man Choir)을 지도하고 있다. 그가 이끄는 합창단은 미국, 유럽 및 아시아 지역의 국제대회에서 24개 이상의 상을 수상하며 미국 합창계에서 그 능력을 인정받고 있으며, 그 외에도 Oregon Repertory Singers의 예술감독 겸 지휘자 및 영화 작곡가로 유명한 AR Rahman과 영화 음악 공동 작업가로서도 유명하다.

이날 워크숍의 주제는 “Survey of American Choral Music(미국 합창음악 분석)”으로 최근 미국 작곡가들의 작품(작곡 및 편곡) 4곡을 선별했다.

Ehtan Sperry는 첫 번째 곡으로 Twelfth Night by Samuel Barber 두 번째 곡으로 Precious Lord: Spiritual, arranged by Arnold Sevier 세 번째곡으로 Desh: Indian Raga, arr. Ethan Sperry 네 번째곡으로 Frank Martin Mass 중 Sanctus를 분석하고 아산시립합창단 단원들과 같이 합창음악을 연주하면서, 최신의 미국 합창음악들의 경향을 파악하고 현대 합창음악을 이해하는데 도움을 줬다.

2시간 반 동안 진행된 워크숍은 영어로 진행되어 아산시립합창단 김순정 지휘자가 통역을 맡아 단원들과의 언어소통이 불편함이 없도록 도왔다.

특별히 Ethan Sperry 교수가 아산시립합창단 워크숍을 하게 된 계기는 USC 대학 동문이자 친구인 아산시립합창단 지휘자 김순정 지휘자의 역할이 컸다. 아산시의 문화예술을 사랑하는 그녀의 열정이 이번 워크숍을 계기로 아산시립합창단의 수준을 한층 향상시킬 것으로 기대한다.

기사입력: 2018/02/26 [09:04]  최종편집: ⓒ 온아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아산시립합창단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광고
광고
배너
배너
선문대 평생교육원, 2019년 봄학기 총 87개 교육과정 개설·운영...수강생 모집 / 온아신문
아산 '탕정지구 지웰시티 푸르지오' 1,521가구 2월 분양 / 온아신문
온양3동 행정복지센터, 온천지구대와 '행복한 동정순찰'업무협약 / 온아신문
아산소방서, 화재안전특별조사 시민조사 참여단 소집교육 실시 / 온아신문
순천향대, 오는 21일 2019년 학위수여식 개최 / 온아신문
아산교육지원청, 학원·교습소 어린이통학차량 안전교육 / 온아신문
아산테크노밸리 입주 기업 ㈜영광YKMC, 240억 투자 결정 / 온아신문
한국폴리텍대학 아산캠퍼스, 2018학년도 제16회 학위수여식 개최 / 온아신문
아산교육지원청, 2019 중학교 신입생 재배정 공개설명회 및 추첨 / 온아신문
아산시, '2019년 살기 좋은 마을만들기 공동체 지원 사업'추진 박차 / 온아신문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개인보호정책회사소개조직도광고/제휴 안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충청남도 아산시 삼동로44-3번지ㅣ대표전화: 041-545-0500ㅣ팩스: 041-545-5500ㅣ이메일: onanews@daum.net
Copyright ⓒ 2000 온아신문(온양아산신문).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onanews.net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