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13 지방선거
시정   국회/시의회   읍면동   종합
편집 2018.10.18 [01:02]
시정/의정
시정
국회/시의회
읍면동
종합
기사제보
개인보호정책
회사소개
조직도
광고/제휴 안내
기사제보
HOME > 시정/의정 > 시정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아산중앙도서관, 전국 벤치마킹 줄이어
자연친화적 건축물, 심리적 안정감 주는 색채, 이용자 배려한 공간구성 등
 
온아신문

▲ 군산시립도서관 관계자들이 중앙도서관 3층 로비에서 스마트미디어 테이블 이용방법 설명을 듣고 있다.     ©온아신문
▲ 아산시중앙도서관 관장실에서 군산시립도서관 관계자들에게 중앙도서관 운영 개요에 대한 설명을 하고 있는 모습     ©온아신문

 
아산시 중앙도서관이 지난 2월 6일 개관 이후 자연과 미래를 생각하는 자연친화적 건축물과 이용자 눈높이에 맞는 공간구성 등으로 벤치마킹이 줄을 잇고 있다.

9일 아산시시립도서관(관장 권경자)에 따르면 이미 15개 기관, 95명이 중앙도서관을 다녀가고 이번 달에도 여러 기관의 방문이 예정되어 있다고 밝혔다.

아산시 중앙도서관의 주요 특징으로는 벽면의 색이 보통은 흰색과 회색인데 반해 층별·공간별 색채계획을 도입해 이용자에게 심리적 안정감을 주는 색채를 적용하고 개방감을 주기 위해 사인물을 벽면에 전면 부착했다.

1층 로비에는 자유로운 분위기에서 책도 읽고 이야기도 나눌 수 있는 '리딩데크', 2-3층 종합자료실 7미터 벽면서가, 50만권을 수용할 수 있는 보존서고 등을 들 수 있다.

그 외에도 도서관 곳곳에 정보통신기술(ICT)을 접목한 각종 시스템(스마트미디어테이블, 오디오북 키오스크, 전자 신문·잡지 키오스크, 핸드폰충전기, 전자사물함 등)을 구비해 도서관 정보를 쉽게 접할 수 있도록 배치했다.

특히, 블루투스 기반의 전자사물함은 분기별로 사용 가능했던 기존 사물함의 불편함을 해소할 뿐만 아니라 '책가도'(국립고궁박물관 소장) 이미지를 활용해 인테리어 효과까지 더해 이용자의 눈길을 끌고 있다. 

벤치마킹에 참여한 한 관계자는 "친환경 건축을 배우러 왔는데 그 보다 층별, 공간별로 구석구석 이용자에 대한 세심한 배려가 숨어있는 공간 구성이 더욱 인상깊었다"며, "타 시군에도 벤치마킹 도서관으로 꼭 추천하고 싶다"고 말했다.

아산시립도서관 관계자는 "도서관이 누구에게나 평등하게 열린 교육문화 복지공간으로써 사람이 중심인 가치를 실현하기 위해 노력한 결과를 알아주는 것 같아 뿌듯하다"며, "앞으로 더 나은 도서관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기사입력: 2018/05/09 [07:56]  최종편집: ⓒ 온아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아산중앙도서관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광고
광고
배너
배너
아산시자원봉사센터, 2018 좋은시민되기 활동가워크숍 '품격있는 자원봉사'성료 / 온아신문
2018 아산시 청년 취·창업 페스티벌 성료 / 온아신문
온주종합사회복지관, '나를 만나러 가는 길'아산나들이 진행 / 온아신문
호서대, '2018 공학교육혁신 선도대학 창의적 종합설계 경진대회' 개최 / 온아신문
박미라 아산시장애인복지관 물리치료사, 제34회 전국장애인부모대회 특별공로상 '수상' / 온아신문
10월 문화의 달 '현충사·온양민속박물관' '야간 개장'...市, 풍성한 행사마련 / 온아신문
순천향대, '염흥열 교수 연구' 2018과기정통부 국가연구개발 우수성과 100선에 선정 / 온아신문
아산경찰서, 북한이탈주민 자문 변호사 위촉 / 온아신문
"내 일을 잡(JOB)아라!"...2018 아산·천안 일자리박람회 성료 / 온아신문
온양6동 새마을협의회, 1마을1단체 결연 사업 큰 호평 / 온아신문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개인보호정책회사소개조직도광고/제휴 안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충청남도 아산시 삼동로44-3번지ㅣ대표전화: 041-545-0500ㅣ팩스: 041-545-5500ㅣ이메일: onanews@daum.net
Copyright ⓒ 2000 온아신문(온양아산신문).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onanews.net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