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13 지방선거
공공기관   기업   단체   종합   알림
편집 2018.07.18 [06:04]
기관/단체
공공기관
기업
단체
종합
알림
기사제보
개인보호정책
회사소개
조직도
광고/제휴 안내
기사제보
HOME > 기관/단체 > 단체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소상공인연합회, 5인미만 소상공인 업종 최저임금 차등화 강력 촉구
입장문 통해, 미수용 시 강력 투쟁 예고
 
온아신문

소상공인연합회(회장 최승재)는 입장문을 내고 '5인미만 소상공인 업종에 대한 최저임금 차등화'를 강력히 촉구했다.
 
소상공인연합회는 입장문에서 "금명간에 결정될 2019년도 최저임금과 관련하여, 무엇보다 '소상공인업종 최저임금 차등화' 방안이 이번에 반드시 도입되어야 함을 강조하여 왔다"라고 밝히고, "현재 근로기준법에도 차등 적용하고 있는 ‘5인미만 사업장’에 대한 최저임금 차등화 도입 선결이라는 구체적인 의견까지 제시해 왔다"라고 설명했다.
 
연합회는 이어 "영세 소상공인 자영업자들의 의견을 대변하는 소상공인연합회에 최저임금위원회 사용자 위원 추천권을 부여하라는 당연한 요구마저 외면당했다"며, "지불능력의 한계에 달한 최저임금의 직접 당사자인 소상공인들의 의견은 무시당하고 있는 상황"이라고 현재 상황을 언급했다.
 
그러면서 "소상공인들에게 마치 큰 수혜라도 주는 양, 극히 편의적이고 자의적인 기준으로 일부 몇 개 업종만을 '시범적'으로 선정하겠다는 최저임금위원회의 의도는 우리 사회를 극심한 분열 양상으로 몰고갈 우려가 크다"고 지적하며, "사업규모가 영세한 5인미만의 모든 소상공인 사업장 업종을 대상으로 최저임금 차등화 방안이 시행되어야 한다"라고 강조했다.
 
연합회는 구체적으로 도·소매업, 숙박·음식점업, 기타 개인서비스업 등에 분포한 도·소매유통업 등 구체적인 소상공인업종 등을 열거하며 "사업규모가 영세한 5인미만 사업장의 제반 소상공인 업종에 대한 차등화 방안이 공평하게 이뤄져야 한다"라고 주장했다.
 
연합회는 또한, "최저임금의 직접 당사자인 소상공인들의 입장이 2019년도 최저임금 결정 과정에 최우선적으로 반영되어야 한다"면서, "내년부터 최저임금 직접 당사자 비율을 감안하여 최저임금위원회 사용자 위원의 50%는 소상공인을 대변하는 소상공인연합회에 공식적으로 부여되어야 한다"고 밝혔다.
 
연합회는 "5인미만 소상공인 업종에 대한 최저임금 차등화 방안 등의 요구가 외면당한다면 그 즉시로 전국의 소상공인들과 함께 최저임금 모라토리움 등 강력한 총투쟁에 나설 방침"이라고 강조했다.
 

기사입력: 2018/07/09 [22:11]  최종편집: ⓒ 온아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배너
배너
광고
광고
배너
배너
김병삼, 둔포라이온스클럽 47대 회장 취임 / 온아신문
온양5동행복키움, 관내 취약세대에 초복맞이 삼계탕 전달 / 온아신문
방축지역아동센터, '가족과 함께하는 역사탐방' 진행 / 온아신문
아산시시설관리공단, 온양4동 시설물 보수 봉사활동 펼쳐 / 온아신문
한국-스리랑카 마하위하라 사원, 아산에 들어선다 / 온아신문
제일장례식장, 온양1동행복키움과 장례지원 협약 체결 / 온아신문
호서대, 폭발위험장소 선정기준 토론회 개최 / 온아신문
오세현 아산시장, 시민과의 대화··11일 둔포면 찾아 / 온아신문
리안안경원·예향원, 신창면행복키움과 후원협약 체결 / 온아신문
장애인들과의 동행... 스토리가 있는 내고장 공주 탐방 '성료' / 온아신문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개인보호정책회사소개조직도광고/제휴 안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충청남도 아산시 삼동로44-3번지ㅣ대표전화: 041-545-0500ㅣ팩스: 041-545-5500ㅣ이메일: onanews@daum.net
Copyright ⓒ 2000 온아신문(온양아산신문).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onanews.net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