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정   국회/시의회   읍면동   종합
편집 2019.01.19 [11:05]
시정/의정
시정
국회/시의회
읍면동
종합
기사제보
개인보호정책
회사소개
조직도
광고/제휴 안내
기사제보
HOME > 시정/의정 > 시정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아산시 특사경 맹활약...5년간 무보험차량 운행 범죄 64% 이상 감소
 
온아신문

▲ 아산시 교통행정과 자동차관리팀 직원들이 무보험차량운행 범죄 근절을 다짐하고 있다.    © 온아신문

아산시는 2014년부터 최근 5년 간 무보험차량운행 범죄가 64% 이상 감소했다고 10일 밝혔다.
 
아산시 무보험운행 범죄 통계를 살펴보면 △2014년 무보험운행 위반 적발차량 587대(일일 2대) △2015년 507대 △2016년 259대 △2017년 232대 △ 2018년 210대로 2014년 대비 64% 이상 급격히 줄었다.
 
이와 같은 성과는 아산시 교통행정과 자동차관리팀 특별사법경찰관(이하 특사경) 소속 공무원 3인의 맹활약이 뒷받침 됐다.
 
이들은 무보험운행차량, 불법명의차량, 차량무당방치 등의 자동차관련 형사사건 수사와 송치하는 업무를 수행하고 있으며 2019년에는 3명중 1명이 전문관으로 지정돼 활동하고 있다.
 
특히 특사경은 상습적으로 무보험차량 운행 범죄를 유발하는 범죄자들에 대해 체포영장집행 등의 강력한 조치와 함께 불법명의 차량(속칭 대포차)을 운행하는 자를 인지한 때에는 적극 수사해 검거하고 있다.
 
특사경은 2015년 4월 처음으로 관할 검찰의 지휘를 받아 해당 범죄자를 대상으로 2015년에 17건, 2016년에 35건의 체포영장을 발부받아 집행하기 시작했다.
 
또 대포차의 경우 2016년 5월부터 현재까지 운행정지명령 34건, 직권말소 21건, 그리고 범죄자 75명을 검찰송치 또는 관할경찰서에 수사의뢰해 불법자동차(무단방치, 무보험운행, 대포차 등) 근절에 앞장서고 있다.
 
정찬희 자동차관리 팀장은 "차량의무보험 미가입 상태로 도로상에서 운행되는 자동차는 시민의 안전을 크게 위협하는 존재로 사고 시 인적, 물적 피해를 입게 되는 경우 정당한 보상을 받기 어려운 것이 현실"이라며 "자동차보험에 꼭 가입해 운행하기 바란다"고 말했다.

기사입력: 2019/01/10 [15:17]  최종편집: ⓒ 온아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배너
배너
배너
광고
광고
배너
배너
여성평화인권위, '강제개종 여성인권유린, 억울함 호소' 기자회견·궐기대회 열어 / 온아신문
충남농아인협회, 시군지회장 간담회 '농아인복지서비스 개선' 토로 / 온아신문
㈜ KCC 아산공장, 아산시 취약계층 위한 후원금 1억원 전달 / 온아신문
아산소방서, 아산충무병원과 다수사상자 대응시스템 업무협약 체결 / 온아신문
아산선관위, 제2회 전국동시조합장선거 입후보안내 설명회 개최 / 온아신문
아산시, 관광명소 10선과 아산 대표맛집 21곳 선정...책자로 발간 / 온아신문
이상례, (사)한국국악협회 아산시지부장 취임 / 온아신문
'아산형 긴급복지지원사업' 시행...최대 100만원 생계·주거비, 의료비 등 신속 지원 / 온아신문
아산시, 공동주택 노후시설 주거환경개선 지원사업 추진...4억1600만원 규모 / 온아신문
아산교육지원청, 2019 미래교육자문위원회 개최 / 온아신문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개인보호정책회사소개조직도광고/제휴 안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충청남도 아산시 삼동로44-3번지ㅣ대표전화: 041-545-0500ㅣ팩스: 041-545-5500ㅣ이메일: onanews@daum.net
Copyright ⓒ 2000 온아신문(온양아산신문).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onanews.net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