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공기관   기업   단체   종합   알림
편집 2019.02.21 [08:05]
기관/단체
공공기관
기업
단체
종합
알림
기사제보
개인보호정책
회사소개
조직도
광고/제휴 안내
기사제보
HOME > 기관/단체 > 기업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다스, 시트프레임 4280억원 규모 공급계약 체결
 
온아신문
▲ ㈜다스는 최근 현대트랜시스, 대유에이텍와 총 4280억원 규모의 시트 프레임 공급계약을 각각 체결했다.(사진은 다스 체코공장이 생산·공급한 시트 프레임을 장착한 현대·기아차의 구형 투싼) / 사진=㈜다스.  © 온아신문


 
▷ 현대트랜시스와 3800억원, 대유에이텍과 480억원
▷ 현대기아차 유럽3세대 표준프레임 강도·성능 만족

 

㈜다스(대표 송현섭)는 최근 현대트랜시스(주)와 3800억원, (주)대유에이텍와 480억원 등 총 4280억원 규모의 시트 프레임 공급계약을 각각 체결했다고 29일 밝혔다.

 

이번 계약은 올 들어 처음 이뤄진 것으로, 카시트 및 코어부품 생산업체인 다스의 최신기술이 적용됐다.

 

다스에 따르면 최근 현대자동차 체코공장, 기아자동차 슬로박 공장의 시트업체인 현대트랜시스와 총 3800억원 규모의 시트 프레임 공급 계약을 맺었다.

 

해당 차종은 현대차 체코공장의 투싼, 기아차 슬로박 공장의 스포티지 등 2개로 유럽지역을 중심으로 공급된다.

 

투싼의 경우 오는 2020년 1월부터 연간 20만대(370억원), 스포티지는 오는 2020년 9월부터 연간 21만대(390억원)에 달하며, 계약기간 5년이다.

 

이번 계약에 앞서 현대·기아차가 요구하는 최신 3세대 표준 프레임의 강도와 성능을  만족했으며 고장력 강판 사용 등 다스의 최신 코어 기술이 적용된다고 다스는 설명했다.

 

다스 체코공장은 현대·기아차의 투싼, 스포티지, i30, 씨드(CEED)를 생산 중에 있으며, 연간 1000억원 매출에 70만대 생산능력을 갖추고 있다.

 

다스는 또 쌍용자동차 코란도 투리스모의 시트업체인 ㈜대유에이텍과 총 480억원  규모의 시트 프레임 공급 계약을 체결했다.

 

계약기간은 2020년 9월부터 6년간이며, 연간 3만5000대 물량(80억원)이다. 다스가 공급할 시트 프레임은 인장강도가 큰 고장력 강판을 사용하는 최신 프레임이 적용됐다. 다스는 투리스모 외에도 쌍용차 프리미엄급 렉스턴 차종의 시트 프레임을 납품 중에 있다.

 

한편 다스와 계약을 한 현대트랜시스는 현대다이모스, 현대파워텍 두 업체를 합쳐 올해 1월4일 새로 출범한 통합법인이다.


기사입력: 2019/01/29 [17:57]  최종편집: ⓒ 온아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배너
배너
배너
광고
광고
배너
배너
선문대 평생교육원, 2019년 봄학기 총 87개 교육과정 개설·운영...수강생 모집 / 온아신문
아산 '탕정지구 지웰시티 푸르지오' 1,521가구 2월 분양 / 온아신문
IWPG, 전쟁종식 세계평화 위해 여성이 나아갈 방향 모색하다 / 온아신문
아산시, 다자녀 가정에 경제적 혜택주는 다(多) 사랑카드 발급 / 편집부
순천향대, 오는 21일 2019년 학위수여식 개최 / 온아신문
온양3동 행정복지센터, 온천지구대와 '행복한 동정순찰'업무협약 / 온아신문
순천향대, 2019-1학기 '기숙형학습공동체(SRC)' 재학생 멘토 워크숍 개최 / 온아신문
아산소방서, 화재안전특별조사 시민조사 참여단 소집교육 실시 / 온아신문
한국폴리텍대학 아산캠퍼스, 2018학년도 제16회 학위수여식 개최 / 온아신문
아산시, 자연재난으로부터 '안전한 도시 만들기' 총력 / 온아신문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개인보호정책회사소개조직도광고/제휴 안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충청남도 아산시 삼동로44-3번지ㅣ대표전화: 041-545-0500ㅣ팩스: 041-545-5500ㅣ이메일: onanews@daum.net
Copyright ⓒ 2000 온아신문(온양아산신문).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onanews.net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