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정   국회/시의회   읍면동   종합
편집 2019.03.27 [07:02]
시정/의정
시정
국회/시의회
읍면동
종합
기사제보
개인보호정책
회사소개
조직도
광고/제휴 안내
기사제보
HOME > 시정/의정 > 국회/시의회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아산시의회 자유한국당 의원들, 관내저수지 수상태양광 발전소 설치허가 반대 성명
"수질오염 등 생태계 파괴.. 수상태양광발전소 설치 철회하라"
 
온아신문
▲ 자유한국당 소속 아산시의회 시의원들이수상태양광 발전소 설치허가 반대 성명서를 발표하며 입장을 표명하고 있다(왼쪽부터) 심상복, 맹의석 의원, 전남수 부의장, 이의상, 현인배, 장기승 의원    © 온아신문

 

자유한국당 아산시의회 의원들이 수질오염 등 생태계를 파괴할 수 있는 수상태양광 발전소 설치계획을 철회하라고 강력히 주장하고 나섰다.

 

자유한국당 의원들은 3월 12일 아산시청 브리핑실에서 '아산시 관내 저수지 수상태양광 발전소 설치허가 반대 성명서'를 발표하며 아산시 관내저수지 13개소에 수상태양광 발전소 건립계획 철회를 강력히 촉구했다.

 

이날, 자유한국당 의원들은 "한국농어촌공사 아산지사는 관내저수지 13개소에 수상태양광 발전소 건립계획을 수립하고 2018년 8월 21일 음봉면 월랑저수지를 포함한 관내 저수지 10개소에 행정기관, 지역주민, 이해당자자 등과 사전조율 없이 충청남도에 전기사업 발전허가를 신청하여 2018년 12월 27일 허가 통보했다"고 설명했다.

 

의원들은 "이는 전체 발전설비 37.92MW이고 설치면적은 240,762㎡로 축구장 약 44개의 면적으로 이처럼 큰 면적에 수상태양광 패널을 설치함에 따라 수중으로 들어오는 햇빛양이 줄어들면 호수바닥에 닿는 빛이 적어지면서 수초 성장에 타격을 입게 되고, 식물성 플랑크톤은 늘어 녹조현상이 심각해 질 것"이라고 주장했다.

 

또 "수상태양광 시설 설치에 필요한 대규모 패널을 물에 뜨게 하는 부유시설과 철골 구조물에 녹이 슬면 수중 생태계에 악영향을 미칠 수밖에 없고, 패널을 내수면 위에 설치하면 새들의 배설물로 덮이게 돼 세척제를 사용하지 않을 수 없다"며, "아무리 좋은 세척제를 쓴다 해도 내수면을 오염시키게 되고 패널이 수명을 다했을 때에는 폐기의 주체도 불분명하다"고 지적했다.

 

따라서 "저수지의 수질상태, 수변생태계 서식 동식물, 수변지역의 마을 공동체 형성 등을 검토하지 않고 행정기관 및 주민과 사전협의 없이 막무가내 강행하는 사업은 바람직하지 않다"며, "아산시의회 자유한국당 의원 6명 모두는 33만 아산시민과 함께 생태계 파괴를 야기 시키는 수상태양광 발전소 설치를 반대하며 수상태양광 발전사업의 철회를 촉구한다"고 밝히며, 다음과 같이 성명서 발표를 결의했다.

 

자유한국당 의원들은 성명서 결의를 통해 1. 농업용수 공급 등의 수자원 이용의 본질적인 목적을 훼손하고 주변 경관과 환경을 파괴하는 수상태양광 발전소 설치를 강력히 반대한다. 2. 주민에 대한 이해와 동의 없이 수상태양광 발전소 설치 계획을 추진하는 한국농어촌공사는 사업계획을 조속히 철회하라. 3. 주민의 삶의 질을 저해시키는 태양광발전소 허가를 충남도는 취소하라고 촉구했다.

 

한편, 한국농어촌공사 아산지사에서 추진(충남도 허가대상)하는 수상태양광발전소 저수지로는 음봉면(동암·신휴·월랑저수지), 인주면(냉정·문방저수지), 염치읍(가혜저수지), 둔포면(봉재저수지), 영인면(상성저수지), 선장면(죽산저수지), 신창면(신창저수지)로 10개소가 있으며, 한국농어촌공사 본사에서 추진(산업통상자원부 허가대상) 중인 저수지로는 도고면(도고저수지), 송악면(궁평저수지), 영인면(성내저수지) 3개소로 현재 본사에서 사전 검토 중이며, 서류는 접수되지 않은 상태이다.

 


기사입력: 2019/03/12 [18:32]  최종편집: ⓒ 온아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아산시의회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배너
배너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호서대, 블랙보드 모바일 런 '내 손안의 강의실'로 인기 / 편집부
배방읍자원봉사거점센터, 야생화 씨앗뿌리기로 환경사랑에 앞장서 / 온아신문
아산시 아산스마트밸리 일반산업단지 조성사업 순항 중 / 온아신문
아산시, 김창옥 '유쾌한 소통의 법칙' 행복아산 시민아카데미 개최 / 온아신문
아산시민포럼, 91차 정기포럼...영인산 중심의 '역사 문화벨트' 구축 방안 논의 / 온아신문
아산시노인종합복지관, 2019년 벚꽃축제 개최...벚꽃장터 참여자 모집 / 온아신문
아산 풍기이지더원1차·서해그랑블2차, 금연아파트 지정 / 온아신문
아산무궁화, '관중과 함께 즐기는 축구장 꿈꾼다' / 온아신문
선문대, 2019학년도 대입 전형 선행학습 영향평가 회의 개최 / 온아신문
아산시보건소, 찾아가는 구강보건 이동진료차량 연중 운영 / 온아신문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개인보호정책회사소개조직도광고/제휴 안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충청남도 아산시 삼동로44-3번지ㅣ대표전화: 041-545-0500ㅣ팩스: 041-545-5500ㅣ이메일: onanews@daum.net
Copyright ⓒ 2000 온아신문(온양아산신문).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onanews.net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