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정   국회/시의회   읍면동   종합
편집 2019.07.16 [19:03]
시정/의정
시정
국회/시의회
읍면동
종합
기사제보
개인보호정책
회사소개
조직도
광고/제휴 안내
기사제보
HOME > 시정/의정 > 시정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아산시, 기업 애로사항...전봇대 이설 및 교차로 개량 공사 등 적극 해결
적극적인 기업 활동 지원 나서며 기업으로부터 환영
 
온아신문

 

▲ 배미동삼거리 전봇대 철거 전 모습, 대형 차량들이 전봇대로 인해 차량 회전에 어려움을 겪었었다      © 온아신문

 

"기업 활동에 도움이 된다면 전봇댄들 못 뽑겠습니까?" 아산시(시장 오세현)가 전봇대까지 옮겨가며 적극적인 기업 활동 지원에 나서며 기업으로부터 환영을 받고있다.

 

아산시는 지난 1월 경제협력협의회 간담회에서 건의된 기업 애로사항 중 하나인 아산배미농공단지 내 '전봇대 이설' 건을 유관기관과의 협의를 통해 해결했다고 14일 밝혔다.

 

아산배미농공단지에 위치한 ㈜나스테크는 국내 대표적인 냉간압연제품 생산 기업으로, 제품 특성상 트레일러가 드나들어야 하는데, 그동안 배미동삼거리에 위치한 전봇대 때문에 제품 출하에 불편을 겪어왔다.

 

특히, 공장 출입을 위해 트레일러가 전·후진을 반복하는 등 안전사고 우려까지 제기돼왔음에도 불구하고, 그동안은 전신주·통신주가 얽혀 있는 복잡한 사정과 비용문제 등으로 인해 불편을 감수할 수밖에 없었다.

 

하지만 '기업하기 좋은 도시 아산'을 만들기 위해 총력을 기울이고 있는 민선7기 아산시의 대처는 이전과 확연히 달랐다.

 

우선, 아산시는 ㈜나스테크의 문제를 '기업애로 건의사항 관리카드'에 적시해 해당 실무부서들과 공유함과 동시에 경영애로자문단의 검토, 도로과의 현장조사, KT·토지소유주 등과 협의 등을 통해 해결방안을 찾아 나섰다.

 

이렇듯 적극적인 노력의 결과, 문제의 전봇대를 즉시 이설했으며, 시는 보다 원활한 통행을 위해 향후 교차로 선형공사를 실시한다는 계획까지 수립할 수 있었다.

 

오세현 아산시장은 "50만 자족도시를 꿈꾸는 더 큰 아산은 반드시 기업하기 좋은 도시가 돼야 한다"고 강조하며, "앞으로 시에서 해결할 수 있는 애로사항은 더욱 빠르게, 충남도·중앙정부와의 협의가 필요한 일이라면 직접 발로 뛰어서라도 해결하겠다"고 약속했다.

 

그동안 아산시는 제1회 경제협력협의회에서 접수된 총 11건의 기업애로 건의사항 중 배미동삼거리 전봇대 건을 포함한 4건을 처리했으며, 장기적 과제를 포함한 7건의 애로사항을 해결하기 위해 노력 중이라고 밝혔다. 


기사입력: 2019/05/14 [17:55]  최종편집: ⓒ 온아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선문대, 충남도교육청과 함께 '2019 충남 소프트웨어 교육 축전' 개최 / 온아신문
유병훈 아산시부시장, 도고면 해비타트 화재 피해 새보금자리 가정 찾아 '위로 격려' / 온아신문
아산무궁화, 유소년 멘탈 코칭 프로그램 '김도혁의 Present' 시작 / 온아신문
2019 제11회 충청남도골볼어울림생활체육대회 성료 / 온아신문
새 단장한 '신정호 물놀이장', 7월 13일 개장...총 44일간 운영 / 온아신문
한국폴리텍대 이석행 이사장, 아산캠퍼스 방문...'영어캠프 격려 및 교직원과의 대화' 가져 / 온아신문
안장헌 의원, "저출산 극복을 위한 정책 추진력 높여야..." / 온아신문
아산시, 가로수·공원·녹지대 병해충 적기 방제 나서 / 온아신문
아산 해외 벤치마킹 연수단, 환경수도 프라이부르크 방문...지속가능한 도시 성공사례 살펴 / 온아신문
아산시, 평생학습 재능기부 프로그램 수강생 모집 / 온아신문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개인보호정책회사소개조직도광고/제휴 안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충청남도 아산시 삼동로44-3번지ㅣ대표전화: 041-545-0500ㅣ팩스: 041-545-5500ㅣ이메일: onanews@daum.net
Copyright ⓒ 2000 온아신문(온양아산신문).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onanews.net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