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수첩   온아논설   온궁칼럼   인터뷰   문화이야기   나도한마디
편집 2019.09.18 [21:03]
오피니언
기자수첩
온아논설
온궁칼럼
인터뷰
문화이야기
나도한마디
기사제보
개인보호정책
회사소개
조직도
광고/제휴 안내
기사제보
HOME > > 온궁칼럼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고] 위험한 불청객, 그들이 온다
 
이 진 아산소방서 탕정119안전센터장
▲이 진 아산소방서 탕정119안전센터장     © 온아신문

이상 기온으로 폭염이 지나가고 성묘철이 오는 가운데 7-9월 소방관들의 출동 70% 이상이 벌집 제거 활동에 집중된다. 말벌 개체 수가 최대로 증가하는 지금, 소방대원 벌집 제거 출동 또한 최대치에 이르고 있다.

 

또한 최근 도시개선 작업에 따라 녹지 공간 비율이 높아지면서 말벌이 서식할 수 있는 공간이 마련되고, 기온 또한 높아져 벌집을 유지할 수 있는 환경이 조성되어 도시 내 말벌이 증가하고 있다.

 

지난해 벌 쏘임 사망자는 10명에 달했고, 올해도 이미 1명의 사망자가 나타났다. 이송환자 현황을 살펴보면 `18년 벌 쏘임 이송환자는 6천여 명, `19년 상반기에는 8백여 명에 달하였다.

 

불청객인 말벌에 대해 간단히 알아보자. 말벌에서 '말'은 '크다'는 뜻의 접두사다. 즉 말벌은 큰 벌이라는 말이다. 말벌 가운데서도 가장 큰 종인 장수말벌은 몸길이가 어른 새끼손가락만한 5cm에 이른다. 장수말벌은 덩치만 큰 게 아니라 무는 힘도 세고 독침의 독도 강력 하다. 꿀 벌집을 초토화해 양봉 농가를 울리는 녀석들도 대부분 장수말벌이다. 추석 때 벌초나 성묘를 하다가 벌에 쏘여 죽는 경우가 매년 몇 건씩 나오는데 역시 장수말벌이 주범이다.

 

말벌에 쏘이면 어떻게 될까? 다양한 종류의 독이 한꺼번에 여러 경로로 인체 기능에 영향을 준다. 과민성, 알레르기, 비 알레르기 반응으로 나타나며 대부분 아민류에 의한 반응으로 아픔, 가려움, 부음, 혈관 확장의 증상, 열상을 보인다. 벌 독에 쏘였을 땐 1시간 이내에 사망하는 경우가 79%에 달해 과민성 쇼크를 일으키는 사람이라면 반드시 주의가 필요하다. 뱀과 거미 독보다 벌 독이 위험하다고 할 수 있다. 이 때문에 말벌에 쏘이게 되면 반드시 30분 이내에 병원으로 가야한다. 이렇듯 환자 이송을 하는 구급대원들의 필요가 절실하다고 할 수 있다.

 

마지막으로 예방 및 대처법에 대해 알아보자. 벌 쏘임 사고를 예방하기 위해서는 향수나 향기가 진한 화장품 사용을 자제하고 벌을 자극하는 행위를 삼가야 한다. 말벌은 어두운 색깔에 민감하게 반응하므로 나들이 시 밝은 색 옷을 입는 게 좋으며 모자와 장갑, 긴소매 옷을 착용한다.

 

벌의 공격을 받았을 때는 외투로 머리와 목을 감싸면서 멀리 달아나도록 한다. 말벌의 경우 30m 이상 달아나면 더 이상 쫓아오지 않기 때문이다. 카드로 긁는다거나 집에 있는 장을 바르는 건 하지 않고, 물로 깨끗이 씻어낸 후 염증을 줄여주기 위해 차가운 물병, 얼음을 댄 후 119에 도움을 요청하는 것을 꼭 기억했으면 좋겠다.


기사입력: 2019/09/07 [23:05]  최종편집: ⓒ 온아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아산소방서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신창면 읍내리 청년회, 추석맞이 주민화합 한마당 축제 개최 / 온아신문
천안아산맞춤훈련센터, 두레(주) 맞춤훈련 성료 / 온아신문
온양3동행복키움, 9월 월례회의 및 저소득 학생 장학금 지원 / 온아신문
선문대, 영화 '강철비' 드라마 '나쁜 녀석들' 촬영지로 각광 / 온아신문
아산시시설관리공단, 아산사랑상품권으로 추석맞이 장보기 행사 가져 / 온아신문
'오늘 참, 멋지다 그대, 서른살의 아산예술!…'제30회 아산설화예술제' 화려하게 펼쳐진다. / 온아신문
소방력 공백 최소화 한다…아산소방서, 비화재보 출동 대상처와 간담회 가져 / 온아신문
신창면, 추석명절 맞아 행복키움추진단에 온정의 손길 이어져 / 온아신문
"어린이가 우선이다~"...온양초, 어린이 보호 공간 조성 / 온아신문
온주종합사회복지관, 지역 주민과 함께 추석맞이 온주절기나눔행사 진행 / 온아신문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개인보호정책회사소개조직도광고/제휴 안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충청남도 아산시 삼동로44-3번지ㅣ대표전화: 041-545-0500ㅣ팩스: 041-545-5500ㅣ이메일: onanews@daum.net
Copyright ⓒ 2000 온아신문(온양아산신문).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onanews.net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