학교이야기   대학교   체육   예술   종합
편집 2019.09.18 [20:03]
교육/문화
학교이야기
대학교
체육
예술
종합
기사제보
개인보호정책
회사소개
조직도
광고/제휴 안내
기사제보
HOME > 교육/문화 > 체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총 유료관중 4만 722명…아산무궁화, 아산시민들의 호응 이끌어내
총 유료관중 4만 722명...폭발적인 관중 증가
 
온아신문

 

▲아산무궁화 프로축구단  경기 관람중인 관중      © 온아신문

 


아산무궁화프로축구단(구단주 오세현)의 인기가 점점 고조 되고 있는 분위기이다.

 

9일 아산무궁화에 따르면 지난 시즌 유료관중 3만 1465명을 기록한 아산은 2019시즌 8월 4일 부산과의 경기에서 총 유료관중 3만 1514명을 기록하며 지난 시즌 기록을 일찌감치 뛰어 넘었다. 11번의 경기 만에 지난해 총 관중을 이미 뛰어 넘어 버린 기록이다.

 

아산은 홈경기가 진행된 13경기 평균 3132명의 유료관중과 4만 722명의 총 관중을 기록했다. 지난해 대비 평균관중은 1178명이 증가했고, 관중 입장의 유료 비율 또한 2018시즌 91%에서 2019시즌 97.3%로 증가했다.

 

또한 오세훈이 U20 월드컵에서 복귀한 이후 6경기에서는 약 4300여명의 평균 관중이 이순신 종합운동장으로 방문하여 폭발적인 관중 증가 추세를 보여주고 있다.

 

폭발적인 관중 증가 속 주목해야할 것은 가족 단위 관중 증가와 의무경찰 신분 선수의 전역에도 매 경기 상승하는 관중 수다. 아산은 이전에도 가족 단위의 팬이 많았지만 최근 들어 더 많은 가족 단위의 팬들을 현장에서 만나게 된 것이다.

 

이에 아산은 가족 단위로 경기장을 방문하는 이들의 마음을 사로잡기 위해 장내‧외 이벤트 구상 및 운영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또한 이명주, 주세종과 같은 유명 선수들의 전역에도 불구하고 일반 선수들로 구성된 현재가 더 높은 관중을 유치하고 있어 이목을 끈다.

 

아산의 관중증가 배경에는 2018시즌 K리그2 우승, 2019 국제축구연맹(FIFA) 20세이하(U-20) 월드컵에 오세훈의 참가 및 준우승, 인기 유투버 홍구의 구단 공식 홍보대사 선임, 지역사회공헌 '비타민 프로젝트'의 개발 및 증대, 전광판/LED 조명/음향 시스템 시설개선 등을 통한 경기장 안팎에서의 구단의 노력이 결실을 맺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2019시즌 홈경기 마무리까지 남은 경기는 단 5경기, 남은 5경기에서 아산이 현재 추세를 유지한다면 아산에서 구단의 입지를 공고히 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아산의 2019시즌 캐치프레이즈처럼 아산의 축구가 계속 되어 아산의 대표 지역문화로서 발돋움할 것으로 예상된다.


기사입력: 2019/09/09 [20:01]  최종편집: ⓒ 온아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아산무궁화프로축구단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신창면 읍내리 청년회, 추석맞이 주민화합 한마당 축제 개최 / 온아신문
아산시시설관리공단, 아산사랑상품권으로 추석맞이 장보기 행사 가져 / 온아신문
선문대, 영화 '강철비' 드라마 '나쁜 녀석들' 촬영지로 각광 / 온아신문
천안아산맞춤훈련센터, 두레(주) 맞춤훈련 성료 / 온아신문
'오늘 참, 멋지다 그대, 서른살의 아산예술!…'제30회 아산설화예술제' 화려하게 펼쳐진다. / 온아신문
온양3동행복키움, 9월 월례회의 및 저소득 학생 장학금 지원 / 온아신문
"어린이가 우선이다~"...온양초, 어린이 보호 공간 조성 / 온아신문
소방력 공백 최소화 한다…아산소방서, 비화재보 출동 대상처와 간담회 가져 / 온아신문
온주종합사회복지관, 지역 주민과 함께 추석맞이 온주절기나눔행사 진행 / 온아신문
신창면, 추석명절 맞아 행복키움추진단에 온정의 손길 이어져 / 온아신문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개인보호정책회사소개조직도광고/제휴 안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충청남도 아산시 삼동로44-3번지ㅣ대표전화: 041-545-0500ㅣ팩스: 041-545-5500ㅣ이메일: onanews@daum.net
Copyright ⓒ 2000 온아신문(온양아산신문).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onanews.net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