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정   국회/시의회   읍면동   종합
편집 2020.07.07 [22:40]
시정/의정
시정
국회/시의회
읍면동
종합
기사제보
개인보호정책
회사소개
조직도
광고/제휴 안내
기사제보
HOME > 시정/의정 > 국회/시의회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2019 시정질문] 조미경 의원, "아산시 생활체육시설은 누구를 위한 시설이라 생각하십니까?"
 
온아신문
▲ 조미경 의원이 생활체육 체육시설 사용규정의 문제점에 대해서 시정질의 하고 있다.    © 온아신문

 

▷ 아산시 체육시설, 생활체육을 사랑하는 시민들의 몫이 될 수 있게 해 달라

 

10월 22일 열린 아산시의회 215회  3일차 시정질문에서 조미경 의원은 아산시 생활체육 체육시설 사용규정의 문제점에 대해서 "아산시 생활체육시설은 누구를 위한 시설이라 생각하십니까?"라고 질의했다.

 

이날 조의원은 시정질문을 통해 "아산시 일원화 되어있지 않는 체육시설 사용료, 감면대상, 업무협약서 등의 체결이 1인 1생활체육 활성화 방안을 추진하는 아산시의 미래지향적 방향과 상충된다"고 지적했다.

 

또한, "생활체육을 사랑하는 아산시민들을 위한 시설임에도 그 시설을 주로 사용자라 하여 시에서 책임져야 할 부분들에 대한 책임을 그들에게 넘겨주고 있다. 새로운 방법을 찾아야 한다"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조의원은 "66개 아산시 생활체육 중 세부별 관리운영 위탁협약서를 체결하여 시설관리 유지보수 하고 있는 협약서들을 원본대조필하여 모두 확인했다"고 밝혔다.

 

확인한바, "일부시설은 24시간 시민대상 무료개방을 원칙으로 하는 체육시설임에도 사고에 대한 민·형법상 책임을 모두 업무협약을 체결한 가맹단체에서 지는 것으로 파악됐으며, 인수인계시 비품파손 배상책임도 고스란히 책임을 가맹단체에게 지어져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체육시설이용에 따른 형평성과 생활체육 활성화를 위한 최소한의 비용으로 최대한의 효과를 낼 수 있는 생활체육인들의 시설이용 만족도에 주력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2020년부터는 지자체장 체육회장 겸직금지법으로 양대 체육회 운영방법의 많은 변화가 예상되며 체육시설 유지관리와 균형적인 예산편성에 합리적인 생활체육 활성화에 많은 협안과 대안방안을 제시해야 한다고 말했다.

 

마지막으로 조의원은 "생활체육의 활성화를 위한 아산시 체육시설은 오롯이 생활체육을 사랑하는 시민들의 몫이 될 수 있게 해 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아산시는 인구비율 중 약 5%는 장애인들로 구성되어 있는바 2018년부터 조미경의원이 장애인 체육예산편성의 불합리성을 지적해왔던 바, 2019년 추경예산에 많은 부분 보완해 2018년 대비 112%에 준하는 예산증가로 파악됐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기사입력: 2019/10/23 [20:21]  최종편집: ⓒ 온아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아산시의회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아산시시설관리공단, 배방스포츠센터 온라인 통합예약시스템 오픈 / 온아신문
'대한민국 동행세일' 온양온천시장에서도 열린다...8일간 다양한 먹거리 볼거리 제공 / 온아신문
배방스포츠센터, 7월 1일부터 임시개관...시범운영에 들어 간다 / 온아신문
SL리테일, 셀모바일 매장 '2년간 전국 70여개점 오픈'...매장확대 나서 / 온아신문
아산 유원대 미디어콘텐츠학과, 졸업작품 공연..오는 14일 오후 카페 '나니아2560' / 온아신문
아산시티투어 '2020특별여행주간' 이벤트 진행 / 온아신문
아산시의회, 제8대 후반기 원구성 마무리 / 온아신문
빙그레유통, 신창면행복키움과 유제품 후원협약 / 온아신문
아산시, 신창면 오목리·궁화리 일원 '산업단지 64만㎡ 규모'조성 / 온아신문
선문대 시각디자인학과, 서울시 '코로나19 극복 응원 콘텐츠 공모전' 석권 / 온아신문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개인보호정책회사소개조직도광고/제휴 안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충청남도 아산시 삼동로44-3번지ㅣ대표전화: 041-545-0500ㅣ팩스: 041-545-5500ㅣ이메일: onanews@daum.net
Copyright ⓒ 2000 온아신문(온양아산신문).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onanews.net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