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정   국회/시의회   읍면동   종합
편집 2020.07.11 [15:40]
시정/의정
시정
국회/시의회
읍면동
종합
기사제보
개인보호정책
회사소개
조직도
광고/제휴 안내
기사제보
HOME > 시정/의정 > 시정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아산시, 1인 1악기 연주회 개최...400여명 관람 '성황'
1인 1악기 갖기 운동 지원동아리 23팀 연주, 시민들의 큰 사랑 받아
 
온아신문

 

▲1인 1악기 갖기 운동 지원동아리 23팀이 연주회를 마치고 함께 기념 촬영했다. /사진=아산시     © 온아신문

 


아산시(시장 오세현)가 11월 23일 아산시청 시민홀에서 '1인 1악기 연주회'를 개최해 많은 시민들의 관심과 사랑을 받았다.

 

이날 공연은 생활문화예술동아리 23팀 236명이 무대에 참여했으며, 동아리 가족들과 시민들의 화기애애한 관람과 응원 분위기가공연 끝까지 이어졌다.

 

공연은 먼저 풍물팀이 문을 연 후 3개의 난타팀이 연합해 화려한 공연으로 관람객의 이목을 이끌었다. 이어 오케스트라, 플롯, 기타, 장구난타, 색소폰, 아코디언 등 다양한 악기연주가 이어져 관람하는 시민들에게 듣는 즐거움 뿐 아니라 보는 즐거움을 선사했다.

 

특히, 공연 중간 동아리 소개영상을 상영하며, 그동안 연습해온 모습, 동아리가 어떻게 생겨나게 되었는지 등 동아리 각각의 의미를 알 수 있게 해 줘 관객들이 동아리를 더욱 가깝게 느낄 수 있는 시간이 됐다.

 

▲1인 1악기 갖기 운동 지원동아리 23팀 연주      © 온아신문



이번 무대에 오른 동아리팀들은 아산시 '1인 1악기 갖기 운동'의 일환으로 추진된 '찾아가는 음악선생님' 선정 동아리이다. 5인 이상 아산시민으로 구성된 악기동아리들이 희망하는 장소와 시간에 시는 악기강사를 파견돼 지난 6월부터 지속적으로 악기 강습을 진행했다.

 

또한 이번 연주회는 지금까지 함께 연습해온 성과를 공유하고 나누는 자리로 동아리 회원들과 강사, 관람객들이 모두가 하나가 되는 축제의 장이 됐다.

 

시 관계자는 "올해 처음으로 시작한 '1인 1악기 연주회'와 '1인 1악기 갖기 운동'이 많은 시민들에게 사랑받고 있어, 더욱 의미 있는 시간이었으며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사업을 확대 지원해 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1인 1악기 갖기 운동을 생활문화와 연계해 지역 주민들간의 소통을 이끌고 음악이라는 취미활동으로 지역의 문화예술을 더욱 꽃피우겠다는 방침이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기사입력: 2019/11/25 [17:28]  최종편집: ⓒ 온아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문화관광과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아산시선관위, 둔포농협 조합장보궐선거 후보자 회의 및 공명선거 실천 결의대회 개최 / 온아신문
아산시시설관리공단, 배방스포츠센터 온라인 통합예약시스템 오픈 / 온아신문
아산시 사회적경제과, 관내 사회적기업과 함께 청렴영상 제작에 나서 / 온아신문
선문대, 아산 시민참여학교 학부모 교사 교육한다 / 온아신문
아산신협, 주거환경 개선 '신협 행복한집 프로젝트' 봉사활동 펼쳐 / 온아신문
아산시, 제1회 충남독서대전 필사 캠페인 '필사(必死)의 필사(筆寫)' 전개 / 온아신문
아산 둔포농협 한상기 조합장 직위 상실 / 온아신문
오세현 아산시장, 진영 행안부장관과 재해예방사업장 현장 점검 / 온아신문
아산시, '2020년 충청남도 청렴사회민관협의회' 참여...공공·민간이 함께 협력 / 온아신문
호서대, '2020 호서발전연구회' 출범...실무위원 위촉식도 진행 / 온아신문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개인보호정책회사소개조직도광고/제휴 안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충청남도 아산시 삼동로44-3번지ㅣ대표전화: 041-545-0500ㅣ팩스: 041-545-5500ㅣ이메일: onanews@daum.net
Copyright ⓒ 2000 온아신문(온양아산신문).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onanews.net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