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수첩   온아논설   온궁칼럼   인터뷰   문화이야기   나도한마디
편집 2020.05.30 [09:43]
오피니언
기자수첩
온아논설
온궁칼럼
인터뷰
문화이야기
나도한마디
기사제보
개인보호정책
회사소개
조직도
광고/제휴 안내
기사제보
HOME > > 온궁칼럼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고]국민연금 수급자 500만 명 돌파!
 
국민연금공단 아산지사장 이두식
▲ 국민연금공단 아산지사장 이두식    © 온아신문

2020년 4월, 국민연금제도 시행 33년 만에 매월 국민연금을 받는 수급자 수가 500만 명을 돌파했다.

 

국민연금은 1988년 최초 제도 시행 이래로, 1989년에 장애 및 유족연금 수급자가 발생하였고, 1993년에 최초 노령연금을 지급하였다.


2003년에 당월 수급자수 100만 명을 돌파한 후, 수급자가 꾸준히 증가하여 2007년, 2012년, 2016년에 각 200만, 300만, 400만 명을 돌파했다. 
 

2019년 말 기준, 당월 연금 수급자 수 489만 명을 넘어섬으로써, 우리나라 62세 이상 인구 전체의 44.1%가 국민연금 혜택을 받고 있다.

 

공적소득보장제도로서 국민연금제도의 특징을 살펴보면, 국민연금은 고소득계층에서 저소득계층으로 소득이 재분배되는 '세대 내 소득재분배'기능과, 미래세대가 현재의 노인세대를 지원하는 '세대 간 소득재분배' 기능을 동시에 포함하고 있다.

 

또한 국민연금은 물가가 오르더라도 이를 반영하여 실질가치가 보장되도록 설계되어 있다. 먼저, 과거의 소득수준을 현재가치로 환산하여 연금액을 산정하고, 연금을 지급받는 동안 전년도 전국소비자물가변동률에 따라 매년 1월 조정된 연금액을 지급한다.

 

노령연금 이외에도 장애연금, 유족연금 제도를 통해 다양한 사회적 위험으로부터 국민을 보호한다. 장애연금은 가입 중 발생한 질병·부상으로 완치 후에도 장애가 남았을 경우, 장애의 정도에 따라 연금을 지급한다.

 

유족연금은 국민연금 가입 중 또는 노령연금, 장애연금 2급 이상 수급자가 사망할 경우 그 사람에 의해 생계가 유지되던 일정 범위 내 유족에게 연금을 지급하는 제도이다.

 

국민연금 수급자 500만 명 시대를 연 것은 고령화 시대를 맞아 국민연금제도가 기본적인 노후보장 수단으로써 전 국민의 탄탄한 노후 생활 안전망으로 자리 잡았다고 평가할 수 있다.

 

국민연금제도에 대해 궁금한 사항은 국민연금공단 지사 또는 콜센터(국번없이 1355)로 문의하시길 권해드린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기사입력: 2020/04/24 [11:28]  최종편집: ⓒ 온아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충남형 더 행복한 주택', 첫사업 기공식...아산 배방에 2022년까지 600호 건설 / 온아신문
아산 모종1지구 도시개발사업 착공 / 온아신문
음봉중, 중3등교 시작으로 활기 되찾아 / 온아신문
선문대, '2020 고교교육 기여대학'·'대입전형 투명성 강화' 지원사업에 선정 / 온아신문
친환경 생태도시 아산, 정서곤충 반딧불이 서식지 보전 적극 나서 / 온아신문
"상생 발전의 길을 찾다"...나누어드림협동조합- LH용연마을휴먼시아@- 용연지역아동센터, 업무협약 체결 / 온아신문
아산 모종2지구 도시개발사업 본격화...市, 충남도에 구역지정 및 개발계획(안) 수립 요청 / 온아신문
아산시, 10월까지 시민정보화 교육 보강편성 / 온아신문
SL홀딩스, BGF리테일과 '상생협력' 공동 서비스 업무협약 체결 / 온아신문
아산시, 회계담당자 'e-호조 전자결재시스템' 교육 / 온아신문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개인보호정책회사소개조직도광고/제휴 안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충청남도 아산시 삼동로44-3번지ㅣ대표전화: 041-545-0500ㅣ팩스: 041-545-5500ㅣ이메일: onanews@daum.net
Copyright ⓒ 2000 온아신문(온양아산신문).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onanews.net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