학교이야기   대학교   체육   예술   종합
편집 2020.05.27 [00:43]
교육/문화
학교이야기
대학교
체육
예술
종합
기사제보
개인보호정책
회사소개
조직도
광고/제휴 안내
기사제보
HOME > 교육/문화 > 체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창단 첫 승 노리는 충남아산프로축구단, 대전 원정서 승점 조준
오는 17일 대전월드컵 경기장서 대전하나시티즌과 시즌 첫 맞대결
 
온아신문
▲  충남아산프로축구단   © 온아신문

 

충남아산프로축구단(구단주 오세현, 이하 충남아산)이 오는 17일 하나원큐 K리그2 2020, 2라운드 대전하나시티즌(이하 대전)과의 시즌 첫 맞대결을 위해 대전월드컵 경기장을 찾는다.

 

충남아산은 지난 10일 홈 개막전에서 부천FC에게 0대1로 아쉽게 패배를 기록했다. 시민구단 전환 후 창단 첫 승리를 기대했지만 그 기회를 다음 경기로 미루게 됐다.

 

지난 경기에서는 막판 집중력 부재가 충남아산의 발목을 잡았다. 경기 내내 접전을 펼쳤지만, 후반 41분 패널티 박스 안에서 반칙을 범해 pk골을 헌납하게 되었다. 비록 경기는 패했지만 무야키치 등 5명이 K리그 데뷔전을 치르며 준수한 활약을 보였다.

 

특히, 배수용, 김인균은 풀타임을 소화하며 자신의 가치를 입증했고, 김원석, 이상민은 후반 막판에 투입되어 좋은 움직임을 보여줬다.

 

이번 충남아산과 대전의 경기는 전환점을 맞은 두 팀의 첫 맞대결이라는 점에서 흥미를 일으킬 수 있다. 대전은 이미 지난 수원원정에서 안드레의 득점과 추가시간 터진 박용지의 득점을 앞세워 창단 첫 승리를 기록한 바 있다. 창단 첫 홈 경기를 앞둔 대전을 상대로 충남아산이 어떠한 모습을 보여줄지 기대된다.

 

1라운드에서 멋진 선방으로 충남아산의 골문을 든든히 지켰던 골키퍼 함석민은 "창단 첫 승리를 선물하지 못해 팬들에게 죄송한 마음이다"며 "첫 경기를 아쉽게 패한만큼 다음 경기는 꼭 승리할 수 있도록 열심히 준비하겠다"며 각오를 다졌다.

 

▲충남아산프로축구단 박동혁 감독        © 온아신문


박동혁 감독 또한 "홈 개막전에 승리를 하지 못해 아쉽다"며 "선수들과 함께 열심히 준비하여 꼭 팬들에게 창단 첫 승리를 선물로 드리고 싶다"며 대전 전 준비 소감을 밝혔다.

 

아산의 대전 원정은 5월 17일(일) 오후 6시 30분에 대전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리며, IB스포츠, 아프리카TV, 다음, 네이버를 통해 시청 가능하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기사입력: 2020/05/16 [01:26]  최종편집: ⓒ 온아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충남아산프로축구단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아산시, 신창면 오목리·궁화리 일원 '산업단지 64만㎡ 규모'조성 / 온아신문
SL홀딩스, THE봉사단과 익선원에서 봉사활동 지원 / 온아신문
아산시, (가칭)풍기역사 신설 협의 완료 / 온아신문
이명수 의원 "'아산 풍기역' 신설, 최종 승인 환영" / 온아신문
아산 모종2지구 도시개발사업 본격화...市, 충남도에 구역지정 및 개발계획(안) 수립 요청 / 온아신문
구도심 지역발전 기폭제 '(가칭)풍기역사', 국토교통부 최종 '신설' 승인 / 온아신문
아산시와 ㈜피엔피, 디스플레이 제조장비 생산 투자협약 체결 / 온아신문
아산시, '2020도농교류협력사업' 선정...농촌체험 교류 프로그램 운영 / 온아신문
아산진로직업체험지원센터, '진로교육간담회·사업설명회' 개최...2020년 사업 본격 운영 / 온아신문
오세현 아산시장, 정부세종청사 방문...내년 사업 준비 '박차' / 온아신문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개인보호정책회사소개조직도광고/제휴 안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충청남도 아산시 삼동로44-3번지ㅣ대표전화: 041-545-0500ㅣ팩스: 041-545-5500ㅣ이메일: onanews@daum.net
Copyright ⓒ 2000 온아신문(온양아산신문).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onanews.net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