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수첩   온아논설   온궁칼럼   인터뷰   문화이야기   나도한마디
편집 2020.07.05 [04:40]
오피니언
기자수첩
온아논설
온궁칼럼
인터뷰
문화이야기
나도한마디
기사제보
개인보호정책
회사소개
조직도
광고/제휴 안내
기사제보
HOME > > 온아논설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온아논설 ]'아산 교육의 미래를 여는 교육감 전형'
 
온아신문 회장 이기종

 

▲온아신문 회장 이기종

아산교육지원청이 고교 입시에 새로운 변화를 이끌기 위해 '아산 교육감전형' 도입을 적극 추진하고 있다.

 

급격한 도시 발전과 함께 늘어나는 인구 유입이 학령 인구의 지속적 증가로 이어지고 있는 아산시에 반가운 소식이 아닐 수 없다.

 

아산 교육감전형은 고교 입시 경쟁의 가속화에 대비하고 입시 경쟁에서 탈락한 학생들의 타 시·군 진학을 방지할 수 있는 제도이다.

 

실제로 2014년 고교 입시에서 아산지역 중학생 81명이 탈락해 천안 등 타 지역으로 원거리 진학한 경우가 발생해 학생들은 통학의 불편함을 감수해야 했고, 이를 지커보는 학부모들의 불만이 고조된 바 있다.

 

더욱이 아산 지역 신입 고교생 총 정원 3132명 대비 2022년 153명, 2023년 583명, 2024년 425명의 중학생 수가 초과돼 이들의 진학과 관련해 또 한번 진통이 우려되고 있는 실정이다.

 

이러한 문제점을 타개하기 위해 아산교육지원청이 추진하는 아산 교육감전형은 교육부 중앙투자심사 조건을 충족해 늘어나는 고교 학령인구의 수요에 맞춰 고등학교 신설이 가능해 진다.

 

특히 미래형 학교 구현을 통해 아산 지역을 전국적인 교육과정 선도지구로 육성할 수 있다는 점도 매력적이다.

 

이 제도의 도입은 아산 교육 구성원들의 찬성이 절대적인 만큼 아산교육지원청은 이에 대한 홍보에 만전을 기울여야 하겠다.

 

구성원들의 지지 즉, 아산 교육감전형 여론조사 응답자의 65%가 찬성해야 도입 될 수 있다보니 지역 교육 구성원들의 공감대와 성원이 뒤따라야 하겠다.

 

아산교육지원청이 현 중학교 2학년이 고교에 입학하는 2022학년도부터 이 제도의 추진을 위해 중학교 1~2학년 학생, 학부모, 교직원 등 1만6000명을 대상으로 다음 달 17일부터 오는 7월3일까지 여론 조사를 진행할 예정인 것으로 알려졌다.

 

지역 고교 교육의 질을 제고하고 하기 위해 추진하는 이 제도가 교육 구성원들의 적극적인 지지를 통해 미래형 아산 교육의 장이 열려지길 바라는 바이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기사입력: 2020/05/30 [16:55]  최종편집: ⓒ 온아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아산시시설관리공단, 배방스포츠센터 온라인 통합예약시스템 오픈 / 온아신문
'대한민국 동행세일' 온양온천시장에서도 열린다 / 온아신문
배방스포츠센터, 7월 1일부터 임시개관...시범운영에 들어 간다 / 온아신문
아산 유원대 미디어콘텐츠학과, 졸업작품 공연..오는 14일 오후 카페 '나니아2560' / 온아신문
아산시의회, 제8대 후반기 원구성 마무리 / 온아신문
아산시티투어 '2020특별여행주간' 이벤트 진행 / 온아신문
SL리테일, 셀모바일 매장 '2년간 전국 70여개점 오픈'...매장확대 나서 / 온아신문
아산시, 산학연 협력단지 '날개짓'···서남부 개발거점 마련 / 온아신문
아산시, 2020 지역복지현장 주도학습 1차 교육 / 온아신문
빙그레유통, 신창면행복키움과 유제품 후원협약 / 온아신문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개인보호정책회사소개조직도광고/제휴 안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충청남도 아산시 삼동로44-3번지ㅣ대표전화: 041-545-0500ㅣ팩스: 041-545-5500ㅣ이메일: onanews@daum.net
Copyright ⓒ 2000 온아신문(온양아산신문).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onanews.net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