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정   국회/시의회   읍면동   종합
편집 2020.07.08 [04:40]
시정/의정
시정
국회/시의회
읍면동
종합
기사제보
개인보호정책
회사소개
조직도
광고/제휴 안내
기사제보
HOME > 시정/의정 > 국회/시의회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2020 행정사무감사] 맹의석 의원, 생활밀착형 감사로 시민행복 증진방안 제시
 
온아신문
▲맹의석 의원이 사회적경제과 행정사무감사를 펼치며 사회적기업 현장방문을 통하여 관계자 의견을 청취하고 있다.      © 온아신문

 

▷ 사회적기업의 집중육성 방안 강조
▷ 배방읍 분동 및 온양3동의 분동 검토 

 

지난 6월 12일부터 2020년 행정사무감사가 진행되고 있는 가운데 맹의석 의원은 시민생활에 직접 관련 있는 생활밀착형 시민행복을 위한 감사를 펼치고 있다.

 

18일 아산시의회에 따르면 맹의석 의원은 사회적경제과의 사회적기업의 집중 육성방안을 위해 예비적 사회기업과 사회적기업 분리해서 관리하는 방안과 인증된 기업들의 목록만 관리하거나 외형적인 혜택만 주는 방식이 아닌 질적인 측면으로 집중육성 관리하는 방안을 강구하여 사회적기업들이 중견기업으로 발돋움 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해달라고 당부했다

 

그러면서 현재 아산시 운영중인 사회적기업 3개소에 대하여 불시방문을 통하여 현장의 운영상황을 파악하는 등 사회적 기업에 대한 관심과 열의를 보였다.

 

이어 총무과의 감사를 통해 "시청 주차장의 청경배치가 배제된 이후로 주차장 관리 미흡으로 민원인의 주차에 어려움을 호소하는 바, 시민을 위하여 마련한 주차장으로 목적에 맞는 사용을 할 수 있도록 신속한 해결방안을 마련해달라"고 요구했다.

 

또, "직원 휴양시설 보유현황 대비 이용실적이 줄어드는 이유에 대한 원인분석을 통하여 콘도회사에 권리요구 또는 시대흐름에 맞는 요구사항 반영 등 직원들이 직접적으로 체감할 수 있는 복지정책이 마련돼야한다"고 주장했다.

 

자치행정과 행정사무를 통해 "배방읍의 분동에 관한 설문결과는 주민이기주의 등 형평성에 어긋나는 결과로 보여지며 오히려 역차별 발생할 우려가 생기는 바, 빠르게 변화하는 발전방향에 맞도록 재조사 등을 통하여 배방읍 분동 및 아산시에서 대안으로 마련한 대읍제에 대하여 심도 있는 고려가 필요하고 마찬가지로 온양3동의 분동 또한 선제적, 장기적인 검토가 있어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어 효율적이고 내실있는 위원회 운영을 위하여 정예위원으로 운영 가능한 위원회를 검토하여 유명무실한 위원회를 과감히 정비하길 당부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기사입력: 2020/06/18 [11:22]  최종편집: ⓒ 온아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아산시의회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아산시시설관리공단, 배방스포츠센터 온라인 통합예약시스템 오픈 / 온아신문
SL리테일, 셀모바일 매장 '2년간 전국 70여개점 오픈'...매장확대 나서 / 온아신문
아산 유원대 미디어콘텐츠학과, 졸업작품 공연..오는 14일 오후 카페 '나니아2560' / 온아신문
'대한민국 동행세일' 온양온천시장에서도 열린다...8일간 다양한 먹거리 볼거리 제공 / 온아신문
아산시티투어 '2020특별여행주간' 이벤트 진행 / 온아신문
배방스포츠센터, 7월 1일부터 임시개관...시범운영에 들어 간다 / 온아신문
아산시의회, 제8대 후반기 원구성 마무리 / 온아신문
선문대 시각디자인학과, 서울시 '코로나19 극복 응원 콘텐츠 공모전' 석권 / 온아신문
빙그레유통, 신창면행복키움과 유제품 후원협약 / 온아신문
이명수 의원, "지방의회 독식…일당 독재 향연 멈춰라" / 온아신문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개인보호정책회사소개조직도광고/제휴 안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충청남도 아산시 삼동로44-3번지ㅣ대표전화: 041-545-0500ㅣ팩스: 041-545-5500ㅣ이메일: onanews@daum.net
Copyright ⓒ 2000 온아신문(온양아산신문).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onanews.net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