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정   국회/시의회   읍면동   종합
편집 2020.10.26 [00:04]
시정/의정
시정
국회/시의회
읍면동
종합
기사제보
개인보호정책
회사소개
조직도
광고/제휴 안내
기사제보
HOME > 시정/의정 > 국회/시의회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이명수 의원, "국가보훈부·우정청·교정청 승격"...'정부조직법 일부개정법률안' 대표발의
 
온아신문

 

▲이명수 의원     © 온아신문

 

▷ 보훈 업무 수행에 필요한 권한·자원 확보와 국가유공자 및 유족의 사기 증진 위한 국가보훈처의 국가보훈부(部) 승격을 주요골자로 한 '정부조직법 일부개정법률안' 대표발의

▷ 우정사업의 독립성 확보와 원활한 사업 수행을 위해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산하 우정사업본부를 '우정청'으로 승격 제안
▷ 교정업무의 전문성 향상 및 수형자의 수용 관리와 교육·교화기능 강화 위해 법무부 산하 교정본부를 '교정청'으로 승격 제안

 

국가유공자 및 유족들의 사기 증진 및 원활한 보훈업무 기능 강화를 위한 국가보훈처의 국가보훈부 승격을 비롯하여 우정사업본부의 우정청 승격, 교정본부의 교정청 승격을 주요골자로 한 '정부조직법 일부개정법률안'이 이명수 의원 대표발의로 7월 13일 국회에 제출됐다.
 
14일 이명수 의원실에 따르면 이 의원이 대표발의한 '정부조직법 일부개정법률안'에는 현재 장관급 기관이지만 여전히 국무총리실 산하 조직 형태로서 국가유공자 및 그 유족에 대한 보훈업무를 원활히 하기에 곤란한 측면이 있어 국가보훈처를 국가보훈부로의 승격이 담겨져 있으며, 우정사업의 독립성 강화를 위한 우정사업본부의 우정청 승격과 교정업무의 전문성 강화를 위한 교정본부의 교정청 승격도 주요 내용으로 포함되어 있다.

 

이명수 의원은 "1962년 처 창설 당시 약 15만명에 불과했던 보훈대상자 수가 2019년 기준 약 84만명에 달하고 있으며, 국무총리소속 산하기관으로 보훈업무를 수행하기에 어려움이 있어 왔고, 유공자 및 유족의 사기 또한 저하되어 있는 실정이었다"며 국가보훈처의 국가보훈부 승격 필요성을 설명했다.

 

또한 이명수 의원은 "우정사업본부는 전체 직원이 4만 3천여명에 약 8조7천억원에 달하는 예산을 운영하고 있는 대규모 조직이지만, 조직 규모가 작은 통계청이나 기상청과 달리 개방형 임기제 1급 공무원을 수장으로 하는 본부 조직으로 운영되어 사업수행에 많은 제약이 있어왔다"며 입법 취지를 설명했다.

 

아울러 "교정본부 역시 현재 1만 6천여명의 교정공무원이 5만 4천명 이상의 수형자를 관리하고 있고, 경험과 전문성이 필수적으로 요구된다는 점에서 본부 형태로 운영할 수 없는 현실적 여건 등을 고려하여 교정청 승격이 반드시 필요하다"며 입법 취지를 밝혔다.

 

그 동안 교정업무의 전문성 향상 및 수형자의 수용 관리·교육·교화기능 강화를 위해 교정청 신설 요구가 꾸준히 이어져 왔다.

 

이명수 의원은 "국가보훈부·우정청·교정청 등으로 승격을 하게 되면, 각 담당업무를 더욱 원활하게 수행하여 대국민서비스를 강화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이며, 업무의 효율성 강화를 통해 각 업무를 맡고 있는 공무원들의 사기 진작에도 큰 도움이 될 것"이라며 법안 통과의 필요성을 분명히 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기사입력: 2020/07/14 [07:47]  최종편집: ⓒ 온아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이명수 의원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이명수 의원, 경찰·소방공무원 근속승진 단축 법안 대표발의 / 온아신문
[2020국감] 강훈식 의원 "가스요금감면, 국가유공자는 15%만, 장애인도 절반에 못미쳐" / 온아신문
아산시시설관리공단, 배방스포츠센터 온라인 통합예약시스템 오픈 / 온아신문
[2020국감] 강훈식 "한전, 최근 5년간 무단 점유사용 배상액만 79억원" / 온아신문
코로나19 아산 #36번째 확진자 발생…50대 음봉 거주자 / 온아신문
아산시장애인복지관, '우리 아이의 행동 읽기' 부모교육 실시 / 온아신문
[2020국감] 강훈식, "소진공의 '성공불융자지원사업', 필요액의 20%에 불과 자영업 현실과 동떨어져" / 온아신문
문재인 대통령, 75주년 경찰의 날 기념사 통해 '아산 정신' 높게 평가 / 온아신문
아산시, 도시농업전문가 양성과정 수료식 개최 / 온아신문
아산시 산림과, 가을철 농촌일손돕기 나서 / 온아신문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개인보호정책회사소개조직도광고/제휴 안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충청남도 아산시 삼동로44-3번지ㅣ대표전화: 041-545-0500ㅣ팩스: 041-545-5500ㅣ이메일: onanews@daum.net
Copyright ⓒ 2000 온아신문(온양아산신문).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onanews.net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