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대전충남, 청년·신혼부부 매입임대주택 '입주자 모집'

온아신문 | 기사입력 2020/11/05 [09:08]

LH대전충남, 청년·신혼부부 매입임대주택 '입주자 모집'

온아신문 | 입력 : 2020/11/05 [09:08]

 

 

LH대전충남지역본부는 오는 11월 9일부터 무주택 청년과 신혼부부를 위한 매입임대주택 입주자를 모집(제4차)한다고 5일 밝혔다.

 

모집물량은 총 182호(청년 56호, 신혼부부 126호)로 대전 106호, 천안·아산 74호, 기타 지역 2호가 공급된다.

 

이에 11월 중 입주신청을 통해 당첨될 경우 청년과 신혼부부 모두 연내 순차적으로 입주 가능하다.

 

우선 청년‧신혼부부 매입임대는 입주보증금을 위한 목돈 마련의 부담을 줄이고, 보다 신속하게 입주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특히 주택임대차보호법 개정(9월 29일 시행)에 따라 보증금을 감액해 월 임대료를 증액할 때 적용하는 전환이율이 2.5%(종전 3%) 낮아져 보증금 1천만원을 줄이면 월 임대료 증가분이 종전 2만5천원에서 2만1천원으로 4천 원 감소하게 된다.

 

세부적으로 청년 매입임대주택은 취업준비‧직주근접 등을 위해 이사가 잦은 청년의 주거특성을 고려해 옵션(에어컨‧냉장고‧세탁기 등)을 제공해 공급(56호)하며, 시중임대시세 대비 40~50% 수준의 임대료로 생활할 수 있다.

 

또 신혼부부 매입임대주택은 다가구주택 등에서 시중임대시세 대비 30~40%로 거주할 수 있는 Ⅰ유형(69호)과 아파트‧오피스텔 등에서 시중임대시세 대비 60~70%로 거주할 수 있는 Ⅱ유형(57호)으로 나눠 공급한다.

 

한편 LH는 무주택 청년‧신혼부부가 올해 안에 매입임대주택에 입주해 따뜻한 겨울을 보낼 수 있도록 신청접수(청년 9~11일, 신혼부부 12~16일) 및 서류제출 기간을 앞당겨 예비 입주자 발표(청년 12월 11일, 신혼부부 12월 18일)를 진행 할 예정이다.

 

또 청년‧신혼부부 매입임대주택의 공급대상주택, 입주자격 등 문의는 LH청약센터(https://apply.lh.or.kr)에 게시된 공고문을 확인하거나, LH대전충남 마이홈센터(042-470-0200)로 하면 된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