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찬수 부시장, "김장철 코로나19 감염 특별 유의" 부탁

아산시, 코로나19 방역 컨트롤타워 '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 개최

온아신문 | 기사입력 2020/11/17 [16:03]

윤찬수 부시장, "김장철 코로나19 감염 특별 유의" 부탁

아산시, 코로나19 방역 컨트롤타워 '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 개최

온아신문 | 입력 : 2020/11/17 [16:03]
▲ 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    © 온아신문

 

아산시(시장 오세현)는 11월 17일 아산시보건소 대회의실에서 윤찬수 부시장 주재로 국‧소장 및 관계 부서장 20여 명이 참석하는 '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를 열고 코로나19 발생현황과 방역 상황에 대해 집중 논의했다.

 

이날 회의에서 윤찬수 부시장은 "김장철을 맞아 가족이 모이거나, 마을 단위로 품앗이 김장을 하다 코로나19 집단 감염이 발생하는 사례가 있다"면서 "시민들에게 김장 중에도 철저한 마스크 착용 등 개인방역수칙을 지켜야 한다고 다시 한 번 강조해달라"고 당부했다.

 

또, "지금은 누가 감염돼도 이상할 게 없는 상황인 만큼 언제라도 내가 감염될 수 있다는 경각심을 가져달라"면서 "불필요한 시·도간 이동 자제, 이동 동선과 접촉 인원 최소화 등 언제라도 내가 감염될 수 있다는 마음으로 생활해주시면 행정력 부담이 크게 줄어들 수 있다. 시민분들의 참여와 협조가 필요하다"고 부탁했다.   

 

국·소별 방역 지원 추진상황으로 ▲코로나19 사례 분석 및 감염 사례별 홍보 안내 ▲코로나19 확진자 접촉자에 대한 적극적인 검사 유도 ▲중점·일반 관리시설에 대한 현장점검 지속 추진 ▲공공장소 마스크 비치 및 사회복지시설 배부 계획 등이 논의됐다. 

 

윤 부시장은 "수능을 앞두고 시·교육지원청과 함께 학원, 교습소 방역 점검을 지속적으로 추진해달라"고 당부하며 "관내에서 발생한 과수화상병 발생에 대해서도 위험관리지역만 예찰하지 말고 전수조사 등 적극적으로 대응하자"고 지시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