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시정   국회/시의회   읍면동   종합
편집 2021.04.21 [21:02]
시정/의정
시정
국회/시의회
읍면동
종합
기사제보
개인보호정책
회사소개
조직도
광고/제휴 안내
기사제보
HOME > 시정/의정 > 시정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아산시 일자리정책, 견고한 위기관리능력 돋보인다
코로나19 여파 속, 전국적 고용률 하락에도 오히려 상승
 
온아신문
▲2020 하반기 고용률(출처:  국가통계포털 Kosis 지역별 고용조사)     © 온아신문

 

2030년 50만 자족도시 도약을 꿈꾸는 아산시(시장 오세현)가 유례없는 고용 한파 속에서도 꿋꿋하게 지역 일자리를 지키고 있어 주목받고 있다.
 
통계청의 2020년 하반기 지역별 고용조사 발표에 따르면 아산시 고용률은 62.9%로 전년 동기대비 0.2% 상승했다.

 

이는 같은 기간 고용률이 ▲전국 2.6% ▲충남 5.2% 하락한 상황에 비추어볼 때 크게 선전한 것이며, 지역내총생산(GRDP) 전국 14위로 경제규모가 큰 도시라서 위기관리가 쉽지 않음에도 충남의 시 단위 지자체로는 유일하게 고용률이 상승한 사례여서 더욱 돋보인다.

 

아산시는 지난해 '기업유치팀'을 신설해 ㈜피엔피 등 21개 기업 6000억 원의 투자 협약을 체결하고 소상공인을 위한 특례보증과 사회보험료 지원을 크게 확대했으며 700억 원의 지역화폐도 발행하는 등 흔들리는 지역경제를 바로 잡아냈다.

 

또한, 청년 일자리 10대 정책을 추진해 2.9% 고용률 상승의 성과를 거두었고 위축된 민간 고용시장을 보완하는 정부 재정지원 일자리사업도 50억 원으로 크게 늘리면서 동반기업 협약제·기업전담 상담사·화상면접·영상 자기소개서·기숙사 임차지원 등 고객 체감도가 높은 고용서비스 정책을 펼치고 있다.

 

오세현 시장은 "아산시는 우한교민을 포용하며 전국에서 가장 먼저 코로나19를 감내한 도시다. 그럼에도 50만 자족도시를 목표로 적극적으로 기업을 유치하고 동시에 일자리로 연결하는데 집중한 결과"라며 "올해는 산·학·관 거버넌스형 일자리 위원회를 새롭게 구성해 상생형 일자리 모델을 함께 발굴하고 전국 최초 일자리 통합 플랫폼을 2030년 구축을 목표로 착수하겠다"라고 밝혔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기사입력: 2021/03/08 [07:49]  최종편집: ⓒ 온아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인주면 여성의용소방대, 방역 봉사활동 전개 / 온아신문
2026년 준공 목표 '아산도고일반산업단지 조성사업', 시공사 이어 금융파트너 선정 '탄력' / 온아신문
도고면 시장정육점, 어려운 이웃 위한 사랑의 먹거리 나눔 / 온아신문
염치읍행복키움, 정기회의 후 취약계층 모니터링 / 온아신문
신아산 모아엘가 비스타 2차, 아산시에 취약계층 지원 물품 후원 / 온아신문
영인면, 깨·깔·산·멋 영인 만들기 대청소 실시 / 온아신문
코로나19 아산 #441번~444번째 등 4명 발생…감염경로 불분명 443·444번 / 온아신문
인주면 복지이장, 복지 사각지대 가구 집수리 봉사활동 펼쳐 / 온아신문
충남 아산시 도고면 일대, 약 213만여㎡ 규모 일반 산업단지 조성 / 온아신문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개인보호정책회사소개조직도광고/제휴 안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충청남도 아산시 삼동로44-3번지ㅣ대표전화: 041-545-0500ㅣ팩스: 041-545-5500ㅣ이메일: onanews@daum.net
Copyright ⓒ 2000 온아신문(온양아산신문).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onanews.net for more information.